나들이(국외)

퀘백 심화..(1)

해피1614 2023. 10. 20. 20:02

퀘백은 잘 난척 하지 않는 파리

누군지 모르겠지만 참 적절하게 표현한 듯...

이곳은 중세 유럽을 연상 시키는 아름다운 건축물과 골목길로 가득한 옛도시와

다양한 예술 갤러리,작은상점,레스토랑이 모여 잇는 하위지역으로 구성 되어 있다.

어디를 찍어도 모조리 예쁘다.

 

2일째 야경이 넘 아름다워서 이것부터...

주 의회의사당이라 한것 같은데...

22명의 영웅들이 조각 되어 있다고 했는데 아리까리 합니다.

퀘백의 명소 중 하나

몽모렌시 폭포

입구에 있는 사무실 앞에 퀘백주 깃발이 펄럭인다.

우리 깃발 봐줘... 소리 없는 아우성인가?

 

폭포 보러 가는 길

추색에 물든 나무들이 이방인들을 말 없이 반겨 준다.

티없이 뛰어 노는 아이들의 모습에 눈이 꽂힌다.

폭포 위

출렁다리를 건너며 내려다 본 폭포 수 모습

폭포 높이는 나이아가라 보다 1.5배가 높으며 철분이 함유 되어 물 색깔이 약간 커피색(?)

케이블카 타고 폭포수 감상...

케이블카 타고 주변 경관 감상

단풍 나라인 만큼 참 아름다운 모습이다.

유명한 호텔이다.

fairmont그룹에서 운영하는...

1800년대에 지어진 성처럼 생긴 호텔인데 지금은 캐나다 내에서 문화유산으로 지정  되었다고...

하루 숙박비는 40만냥

모두 그런지는 모르겠고...

모레일 다보

오르막식 엘리베이터인 모레일 다보로 옛 도시와 하위 도시를 연결 하는 독특한 수단 이다.

위에서 내려다 보는 도시의 모습이 특히 인상적이었네요.

 

'나들이(국외)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센트럴파크  (0) 2023.10.23
퀘백 심화(2)  (41) 2023.10.21
토론토에서 퀘백으로..  (0) 2023.10.18
록키에서 토론토로..(나이아가라폭포)  (12) 2023.10.16
Lake Louise  (0) 2023.10.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