그루터기

동녘 하늘

해피1614 2023. 8. 29. 07:00

절기가 묘하다

끝나지 않을 것 같았던 무더위가 한풀 꺾인 듯 하다.

무더위 때문에 5시에 애들 아빠랑 사니 산책 데리고 나간다.

이제 학습이 되었는지 그 시각 가까워지면 절로 일어나 애교 피운다.

 

언덕에서 바라본 동녘 하늘

동트기 전 모습이다.

유명 화가가 그린것 처럼 색 조화가 아름답다.

넓은 운동장에서 맘껏 뛰노는 사니의 모습이 어여쁘다.

 

'그루터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낙화도 한이 있을진데...  (0) 2023.09.26
기지개  (25) 2023.09.13
연잎에 빗물이 고이면..  (0) 2023.07.22
피~~잉  (34) 2023.06.28
해인사, 소리길 가다.  (0) 2023.06.08